홈으로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열린마당
Open Discussion

역도뉴스

열린마당역도뉴스

제목 아시안게임-박혜정, 장미란 이후 13년 만에 역도 금메달···손영희는 은메달
작성자 이양현 작성일 2023-10-10 14:18:05
링크 https://www.khan.co.kr/sports/olympic-asian_games/article/202310071751001

‘포스트 장미란’ 박혜정(20·고양시청)이 아시안게임 역도 여자 최중량급(87㎏ 이상)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아시안게임 역도에서 금메달이 나온건 13년 전 장미란(현 문화체육관광부 차관) 이후 처음이다.

박혜정은 7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 샤오산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역도 여자 87㎏ 이상급 경기에서 인상 125㎏, 용상 169㎏, 합계 294㎏을 들어 우승했다. 한국 선수가 아시안게임 역도 종목에서 우승한 건 2010년 광저우 대회 여자 최중량급(당시에는 75㎏ 이상) 금메달 장미란 이후 처음이다.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대회에서 은메달을 딴 손영희(30·부산시체육회)는 인상 124㎏, 용상 159㎏, 합계 283㎏으로 2위를 해 2회 연속 은메달을 수확했다.

체급 최강자 리원원(23·중국)이 부상으로 불참하면서, 2023년 세계선수권 우승자 박혜정과 2021년 세계선수권 챔피언 손영희간 우승 경쟁이 펼쳐졌다.

한국 역도 선수가 1·2위로 아시안게임 시상대에 오른 건, 여자부에서는 처음이고 남녀 통틀어서는 1990년 베이징 아시안게임 남자 90㎏급 김병찬(금메달), 이형근(은메달), 남자 110㎏급 김태현(금메달), 전상석(은메달) 이후 33년 만이다.


박혜정은 용상 169㎏도 번쩍 들어 이 부문 타이기록을 세우며 ‘클린 시트’(인상, 용상 총 6차례 시기 모두 성공)로 경기를 마쳤다.